주요 메뉴 바로가기 (상단)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주요 메뉴 바로가기 (하단)

“거봐 잘 팔리지?” 기아 2천 초반 전기차, 단점 싹 바뀌자 역대급 결과

이민호 에디터 조회수  

레이EV, 기아 노림수 성공

기아-레이EV-전기차

기아의 2세대 레이EV 사전계약 실적이 기대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기아측은 전기차 시장 성장세 둔화, 내연기관차 대비 높은 가격을 고려해, 4천대를 올해 목표로 정했다.

9월 출시 됐으나 본격 판매 및 출고는 10월로 봐야 한다. 그동안 사전계약 기간이었기 때문이다. 즉 10~12월 3개월 동안 월 평균 1,340대 실적을 유지해야 한다.

기아-레이EV-전기차

현재 이 차의 사전계약 물량은 6,000대에 달한다. 전기차 중 저렴한 금액, 기존 레이의 아쉬웠던 점 개선 등이 구매 포인트로 지목됐다. 특히 경형 전기차로 분류되기 때문에
□ 개별소비세·교육세·취득세 면제
□ 개인 사업자 및 법인 사업자 부가세 환급
와 같은 추가 혜택까지 기대할 수 있다. 한편 1~2인승 밴 모델 덕분에 도심 라이프스타일 외에도 소상공인들의 핵심 이동수단으로 주목 받았다.

전기차 치곤 저렴한 금액

기아-레이EV-전기차

신형 레이 EV의 국고 보조금은 512만원이다. 현대차와 기아의 주력 전기차 보조금과 비교하면 다소 적은 액수다. 하지만 이 차의 가격을 고려하면 결코 적지 않다.

지자체 보조금은 수도권 이내로 한정하면 다음과 같다.
□ 서울 : 180만원
□ 경기도 : 300~500만원
□ 인천 : 350만원

기아-레이EV-전기차

서울을 기준으로 할 경우 국고 512만원에 서울시 180만원이 더해져, 총 692만원이다. 다음은 보조금 적용시 차량 가격이다.

□ 레이 EV 4인 승용
라이트 : 2,775만원 (→ 2,083만원)
에어 : 2,955만원 (→ 2,263만원)

□ 레이 EV 1인 밴
라이트 : 2,735만원 (→ 2,043만원)
에어 : 2,780만원 (→ 2,088만원)

□ 레이 EV 2인 밴
라이트 : 2,745만원 (→ 2,053만원)
에어 : 2,795만원 (→ 2,103만원)

최근 여러 브랜드에서 출시한 전기차의 가격이 보조금을 받아도 3~4천 만원 이상인 점을 고려하면, 가격 측면에서 충분한 메리트를 지닌다.

의외로 주행거리는 문제 없다?

기아-레이EV-전기차

레이 EV의 주행거리는 이전 모델 대비 상당히 개선 됐다. 35.2kW 리튬인산철 배터리가 탑재됐다. 주행거리는 환경부 인증 기준, 아래와 같다.

□ 상온 : [도심 238 km] [고속 176 km] [복합 210 km]
□ 저온 : [도심 163 km] [고속 172 km] [복합 167 km]

경차 사이즈임을 고려하면 생각보다 긴 주행거리를 갖춘 셈이다. 그동안 1세대 레이 EV보다 크게 개선되기는 했으나, 200km 대 주행거리는 아쉬운 점이라는 평가가 많았다.

하지만 악영향을 끼치진 않았다. 애당초 레이를 구매한 소비자들은 도심 근교 내에서 탈 만한 차가 필요했기 때문이다. 다만, 겨울철 주행거리 감소 폭이 커 이에 대한 불만을 토로하는 사례가 늘 것으로 보인다.

충전 속도는 무난
하지만 주의할 점은 있다

기아-레이EV-전기차

이 차의 충전 속도는 150kW급 급속 기준, 10%→80% 충전 시 40분 가량 소요된다. 한편 7kW급 완속은 10%→100% 충전에 6시간 가량 필요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최근 일부 급속 충전소를 이용할 수 없는 것으로 알려져, 충전 시 가급적 피해야 할 충전소를 미리 숙지하는 것이 좋다. 구체적으로 환경부 충전기를 이용할 수 없으며 342기에 달한다.

가장 큰 이유는 충전기의 전압과 레이EV가 지원하는 전압차가 크기 때문이다. 실제로 기아는 차에 설정치 이상의 전압차가 발생하면 충전을 중단하도록 설계되어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1.0 터보 없는 설움, 레이 EV로 해결

기아-레이EV-전기차

레이 EV에 적용된 모터는 87 PS – 15.0 kgf·m를 발휘한다. 기존 레이는 76 PS – 9.7 kgf·m로 토크 수치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 전기차는 제원상 최대치까지 곧바로 끌어올리기 때문에 내연기관차 대비 경쾌한 주행감을 선사한다.

실제로 레이 EV를 경험하거나 구매한 소비자들은 60~80km/h 영역까지는 답답함 없이 가속한다는 의견을 보인다. 도심형 모델인 점을 감안하면 만족할 만한 성능을 갖춘 셈이다.

​그밖에 공간성 역시 전기차의 특성을 최대한 살렸다. 레이 EV의 실내 공간은 일반 모델과 비슷하다. 대신 컬럼식 기어레버 적용으로 운전석과 동승석 사이 수납공간을 추가 확보했다.

에디터 한마디

기아-레이EV-전기차

6천여대의 사전계약 물량이 모두 출고로 이어지는 것은 아니다. 도중에 취소하는 소비자들도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일반모델의  2개월 분량에 근접한 사전계약 건수를 기록한 점은 충분히 주목할 만하다.

기아-레이EV-전기차

실질적으로 2천만원대 경차를 구매하는 셈인데, 기대 이상의 이목을 끄는데 성공했으니 말이다. 특히, 중국제 리튬인산철 배터리 탑재와 겨울철 주행거리 감소 등 최대 마이너스 요소 역시 극복한 것으로 평가해볼 만 하다. 과연 올해가 마무리 됐을 때 지금의 기세를 이어나갈 수 있을까?

이민호 에디터
dotkey_pn@dotkeypress.kr

댓글4

300

댓글4

  • 경차를 2천만 원 이상 주고 사는 건 무리다. 특히 에너지 밀도가 낮은 중국 LFP배터리를 장착했다면 더더욱 싸게 팔았어야한다. 아무리 시내주행이라고 하더라도 겨울이 되면 주행거리는 이보다 훨씬 줄 게 당연한데 한 겨울 강추위가 심한 한국에서 어떻게 주행 거리가 나올지 정말 궁금해진다.

  • ㅇㅇ

    장거리 가는차를 2천주고 산다니 애초에 장거리자주뛰면 레이를 사면 안되지 레이 자체가 내연기관때도 도심주행용이였는데 전기차화 되면서 레이는 오히려 제 목적에 맞는 차가 된게 맞음 안전성 생각해서라도 고속도로 자주타면 아반떼부터 봐라

  • 레이놀즈

    실제 출고가 계속 늦어져서, 사전예약해도 보조금 소진되어서 못사게 되는 경우도 생기고, 내년 보조금 축소로 올해안에 못받으면 어차피 기사에 나열한 금액 혜택도 불가능해집니다. 사전예약만 길게 받아놓고 베짱장사하는것처럼 느껴집니다.

  • 타보셔야 2천만원주고 잘못샀구나 하지 200km 갈것 같지요 장거리 못가는 차를 2천만원씩 주고 사는거는 아니지요 그리고 완속 충전이 6시간만 하면 된다 하지요 충전 다되면 다음 사람한테 양보해야 되는데 밤에 전화와서 차 빼달라 하면 안빼주고 되나요 오히려 배터리 용량이 많은 차가 더 유리하지요 아침까지 충전 안될때도 있거든요 비겨줄 일이 읍지요

[에디터픽] 랭킹 뉴스

  • 의정부 광역버스 교통사고 사망사고 구급차 특례법
    "최고형 때리자!" 모녀 덮친 광역버스, 솜방망이 처벌 안 된다 난리
  • "LPG 신차 엄청 팔릴 듯" 정부, LPG 값 확 내린다!
  • "2천 중반, 사기치나?" 업계 싹쓸이 가능한 전기픽업
  • 토레스-픽업-메인
    "사전계약 대박칠 듯" 아빠들 환장할 토레스 픽업, 이런 디자인으로 나올 듯
  • 현대차 기아차 SUV 싼타페 쏘렌토 풀체인지 부분변경 가솔린 하이브리드
    "싼타페가 더 낫지" 디자인 확 바뀐 싼타페와 쏘렌토
  • "솔직히 이건 심했지" 6천짜리 그랜저 사실건가요?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오직 라스베이거스에만 있다는 ‘3조원짜리 랜드마크’의 실물
  • 무려 규모만…한국판 ‘럭셔리 끝판왕’이라는 부산 펜트하우스 호텔
  • ‘고객돈 64억’ 환급 안되고 있다는 KTX “돈 받아가는 방법은 간단합니다”
  • “사우디 한테 엑스포는 뺐겼지만…” 우리가 사우디산전기차 생산
  • 쉐보레 또, “SUV 페이스리프트 소식 알려와”/쉐보레 서버번
  • 현대차 “재고 대방출! 제발 가져가세요” 그랜저 400만원 할인
  • “벤츠 GLC 끝장내러 왔다” BMX X3 풀체인지 공
  • “지금은 연말 할인 대결 중!” 테슬라, 현대 제대로 붙는다.
  • “죽지도 않고 또 왔네” 무려 40년된 모델을 아직도?
  • “자꾸털려서 화가난다” 기아차 매장에 버리고 온 사연
  • 연비 20km/L “괴물 하이브리드” 나온다.
  • “버스기사들 어쩌나” 자율주행 막차없는 심야 버스 운행 개시

함께 보면 좋은 뉴스

  • 1
    "협조 필수" 200만 원 or 00정지, 가볍게 여겼다간 큰일 날 '이 상황'

    운전자꿀팁 

    배출가스 경유차 휘발유차 LPG차 과태료 미세먼지 환경부
  • 2
    "화물차들 대격변" 기사님들 오열할 안타까운 상황

    글로벌핫 

    화물차-메인
  • 3
    "그거 아닌데" 지인들이 차 보험 '이런 식'으로 말하면 믿지마세요!

    운전자꿀팁 

    자동차-보험-메인
  • 4
    "한 끗 차이로 손해?" 카니발 하이브리드 143만원이 아쉬운 상황

    신차뉴스 

    카니발-하이브리드-가솔린-하이브리드
  • 5
    "싼타페 결국 초대박!" 아빠들, '이 부분' 쏘렌토보다 좋다 난리!

    신차뉴스 

    싼타페-신차-현대차

[에디터픽] 인기 뉴스

  • 의정부 광역버스 교통사고 사망사고 구급차 특례법
    "최고형 때리자!" 모녀 덮친 광역버스, 솜방망이 처벌 안 된다 난리
  • "LPG 신차 엄청 팔릴 듯" 정부, LPG 값 확 내린다!
  • "2천 중반, 사기치나?" 업계 싹쓸이 가능한 전기픽업
  • 토레스-픽업-메인
    "사전계약 대박칠 듯" 아빠들 환장할 토레스 픽업, 이런 디자인으로 나올 듯
  • 현대차 기아차 SUV 싼타페 쏘렌토 풀체인지 부분변경 가솔린 하이브리드
    "싼타페가 더 낫지" 디자인 확 바뀐 싼타페와 쏘렌토
  • "솔직히 이건 심했지" 6천짜리 그랜저 사실건가요?

지금 뜨는 뉴스

  • 1
    "진짜 술 안마셨음" 이런 차 보이면 신고하지 마세요!

    운전자꿀팁 

  • 2
    "이틀만에 되던데?" EX30, '이 차' 언급하며 기대하게 만드는 이유

    신차뉴스 

  • 3
    "이제 보이면 무조건" 도로 위 흉기 '이것', 신고했더니 의외의 결과물

    운전자꿀팁 

  • 4
    "뭐야, 진짜 올랐네" 7천 대 후반 가격, 4년 묵힌 '이 차' 드디어 출시

    신차뉴스 

  • 5
    "스스로 무덤 팠다" 사이버트럭, 인도 앞두고 '이것' 집중 조명. 이유는?

    신차뉴스 

[에디터픽] 추천 뉴스

  • KG모빌리티 상표 상표권 KGM 토레스EVX 특허청
    "잘 좀 하지" KGM 쓴다는 KG 모빌리티, 내부는 '이것' 뺏겨 초비상
  • 카니발-하이브리드-저공해
    "뭐야, 이거 사기인가?" 카니발 하이브리드, 인증 못받았는데 혜택 나오는 이유
  • 서울시 연말 모임 대중교통 버스 택시 막차
    "늦게까지 놀아야지" 서울시 연말맞이 특별 대책, 약속 많은 분 꼭 봐야
  • 음주운전 음주 차량압수 경찰 뺑소니 징역 벌금
    "정신 못 차렸네" 최근 '이것' 위해 나선 경찰, 이후 나온 충격적 성과
  • "현대차도 안 할 무리수" 이게 120만 원 높인 신형 트랙스, 바뀐 점
  • 현대차 기아차 투싼 스포티지 부분변경 디자인 사이즈 신차
    "스포티지 큰일났네" 옷 갈아입은 투싼, 이제 좀 고민된다 난리!

당신을 위한 인기글

  • 오직 라스베이거스에만 있다는 ‘3조원짜리 랜드마크’의 실물
  • 무려 규모만…한국판 ‘럭셔리 끝판왕’이라는 부산 펜트하우스 호텔
  • ‘고객돈 64억’ 환급 안되고 있다는 KTX “돈 받아가는 방법은 간단합니다”
  • “사우디 한테 엑스포는 뺐겼지만…” 우리가 사우디산전기차 생산
  • 쉐보레 또, “SUV 페이스리프트 소식 알려와”/쉐보레 서버번
  • 현대차 “재고 대방출! 제발 가져가세요” 그랜저 400만원 할인
  • “벤츠 GLC 끝장내러 왔다” BMX X3 풀체인지 공
  • “지금은 연말 할인 대결 중!” 테슬라, 현대 제대로 붙는다.
  • “죽지도 않고 또 왔네” 무려 40년된 모델을 아직도?
  • “자꾸털려서 화가난다” 기아차 매장에 버리고 온 사연
  • 연비 20km/L “괴물 하이브리드” 나온다.
  • “버스기사들 어쩌나” 자율주행 막차없는 심야 버스 운행 개시

추천 뉴스

  • 1
    "협조 필수" 200만 원 or 00정지, 가볍게 여겼다간 큰일 날 '이 상황'

    운전자꿀팁 

    배출가스 경유차 휘발유차 LPG차 과태료 미세먼지 환경부
  • 2
    "화물차들 대격변" 기사님들 오열할 안타까운 상황

    글로벌핫 

    화물차-메인
  • 3
    "그거 아닌데" 지인들이 차 보험 '이런 식'으로 말하면 믿지마세요!

    운전자꿀팁 

    자동차-보험-메인
  • 4
    "한 끗 차이로 손해?" 카니발 하이브리드 143만원이 아쉬운 상황

    신차뉴스 

    카니발-하이브리드-가솔린-하이브리드
  • 5
    "싼타페 결국 초대박!" 아빠들, '이 부분' 쏘렌토보다 좋다 난리!

    신차뉴스 

    싼타페-신차-현대차

지금 뜨는 뉴스

  • 1
    "진짜 술 안마셨음" 이런 차 보이면 신고하지 마세요!

    운전자꿀팁 

  • 2
    "이틀만에 되던데?" EX30, '이 차' 언급하며 기대하게 만드는 이유

    신차뉴스 

  • 3
    "이제 보이면 무조건" 도로 위 흉기 '이것', 신고했더니 의외의 결과물

    운전자꿀팁 

  • 4
    "뭐야, 진짜 올랐네" 7천 대 후반 가격, 4년 묵힌 '이 차' 드디어 출시

    신차뉴스 

  • 5
    "스스로 무덤 팠다" 사이버트럭, 인도 앞두고 '이것' 집중 조명. 이유는?

    신차뉴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