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550이나 할인?” 출시 2개월차 BMW ‘이 차’, 오너들 먼저 샀다 오열

분명 신차, 5시리즈가 할인을?

BMW 5시리즈 신형5시리즈 풀체인지 수입차

지난달, 신형 5시리즈가 국내 출시됐다. 이때 출시된 모델은 8세대 풀체인지 모델로 한국 시장의 중요성을 반영돼 전 세계 최초로 국내에 출시됐다. 이번 5시리즈의 경우 풀체인지 자체만으로 화제였지만, 그보다 시리즈 역사상 최초로 전기차 버전(i5)이 함께 출시되어 이목을 끌었다. 그런데 최근, 이 차가 할인에 들어간다는 소식이 들려와 두 귀를 의심케 하고 있다. 출시된 지 두 달이 가까워지는 신차가 할인이라니 대체 무슨 일인 걸까? 함께 살펴보자. 

잠깐, 신형 5시리즈 얼마였지?

BMW 5시리즈 신형5시리즈 풀체인지 수입차

우선 이 차의 판매 가격이다. BMW는 신형 5시리즈의 국내 가격을 트림에 따라 아래와 같이 책정했다. 참고로 i5는 환경친화적 자동차에 분류돼 최대 140만원의 취득세 감면 혜택이 적용된다.

▶ 520i : 6,880~7,330만 원
▶ 523d : 7,580~8,330만 원
▶ 530i xDrive : 8,420~8,870만 원
▶ i5 eDrive40 : 9,390~1억 170만 원
▶ i5 M60 xDrive : 1억 3,890만 원

혹 할만한 5시리즈 라인업별 할인

BMW 5시리즈 신형5시리즈 풀체인지 수입차

BMW 5시리즈는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매년 베스트셀링카 1·2위를 다투는 인기 차종이다. 여기에 할인 시점이 완전 변경 모델이 출시 직후라는 점이 업계와 이 소식을 접한 소비자들을 놀라게 했다. 지난 27일 자동차 구매정보 플랫폼 겟차에 올라온 BMW 5시리즈의 가격은 아래와 같다. 

▶ 520i : 기존 6,880만 원 -> 할인 6,430만 원(-450)
▶ 530i xDrive : 기존 8,420만 원 -> 할인 8,070만 원(-350)

이 밖에도 경유차인 523d 계열은 할인 금액이 50만원에서 150만 원 정도로 비교적 낮았다. 전기차 역시 할인에 들어 갔는데, eDrive40 모델과 M60 xDrive가 550만 원씩 할인 중이다. 

5시리즈 할인, 혹시 이것 때문?

BMW 5시리즈 5시리즈할인 벤츠 E클래스 E클래스할인 수입차

신 차가 할인 하는 이유, 그건 다름 아닌 경쟁과 관련 있었다. KAIDA(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올해 1~10월까지 BMW는 6만 2,514대를 판매했다. 같은 시기 벤츠는 6만 988대로 뒤쳐지고 있지만 그 차이가 매우 작았다. 이 말인즉, 언제든지 순위는 뒤집힐 수 있다는 말이다. 

BMW 5시리즈 5시리즈할인 벤츠 E클래스 E클래스할인 수입차

차이가 적은 데는 여러 이유가 있겠지만, 기대했던 모델의 부진도 한 몫했다. 그 차는 바로 ‘7 시리즈’다. BMW는 지난해 말 7세대 모델을 선보였다. 그런데 이후 1년간 판매 대수는 2800여대로 S 클래스의 3분의 1 수준에 그쳤다. 대대적인 변화를 겨쳤음에도 최고급 차량 부문에서 우위를 S클래스에게 내어준 BMW에겐 아쉬울 수 밖에 없는 대목이다. 

BMW 5시리즈 5시리즈할인 벤츠 E클래스 E클래스할인 수입차

여기에 내년 초 신형 풀체인지(11세대) 모델 출시를 앞두고 현행 10세대 모델 할인에 들어간 것 또한 변수로 작용했다 게 업계 분석이다. 참고로 겟차에 따르면 7,050만 원이던 E클래스의 최저가 트림 E250 아방가르드는 최근 900만 원(12.8%) 할인한 6,150만 원에 판매 중이다. 

파격적인 할인 덕분일까? 지난달 E클래스는 3,578대를 기록하며, 758대를 기록한 5시리즈를 크게 앞섰다. 상황이 이렇게 되자 아무리 신형에 인기 모델이라도 경쟁에서 승기를 잡으려면, 되려 이 모델에 할인 카드를 꺼내들 수 밖에 없었을 것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최현 에디터의 프로필 이미지

댓글0

300

댓글0

공유하기